604선거 압승을 위한 회원 공간 ::::::::::: 선거기획 선거사진 포스터촬영 비엔지
즐겨찾기
0
 
예비후보자 검색 | 선거일정 | 공직선거법규집 | 중앙선관위 선거정보 | 중앙선관위 각종자료
 
 

[서비스 소개]

명함제작
책자형 공보물
미니홈피 소개 링크
커리커처 디자인
현수막 플랙카드
차량 임대 디자인

[2014 VOTE]

이미지 시안
자유게시판
문의 Q&A
자 료 실

[계약후보전용]

자료 공유
후보자 시안
슬로건 카피 개발
홍보물 사례
관련 링크

중앙선관위
관련 법규 검색
정당정책비교프로그램

 


 Total 65articles,
 Now page is 1 / 4pages
View Article     
Name   VG
Homepage   http://www.cameraguide.co.kr/
Subject   명함활용_ 예비후보자 공보물 활용_교정중

명함 - 예비후보자 공보물

예비후보자는 명함을 돌릴 수 있다.

단 ①선박?여객자동차?열차?전동차?항공기의 안과 그 터미널 구내(지하철 역 구내 포함) 및 그 입구로부터 50미터 이내
②병원?종교시설?극장의 내부와 그 입구로부터 50미터 이내
③옥내 집회장소와 그 입구로부터 50미터 이내에서는 배부할 수 없다.

계층과 연령에 따라 명함을 세분화 하여 만들 수 있다.
(여성, 서민, 상인, 공장지대, 장애인, 당원용 등으로 세분화하여 능동적으로 배포하라)

점자 명함을 만들어 이것을 처음 보는 이들로 부터 하여금 호기심을 만들 수 있다.
법적으로 배우자는 후보자와 거의 동등한 홍보 행위를 할 수 있다.


자녀도 가능하나 단 1인에 한한다.
(관련 법규는 후보자와 동일 또는 한정된다.)

국회의원선거에 다양한 후보자의 명함과 홍보를 접하게 될 유권자의 시각적 경쟁력을 갖춰라
계층에 맞는 슬러건, 카피 , 모두 중요하다.
점자명함은 강력한 이미지 개선 효과가 나타난다.

매수 초기주문시 재주문시
300 50,000 48,000
600 100,000 96,000
900 150,000 144,000
1,200 200,000 192,000
1,500 250,000 240,000
1,800 300,000 288,000
2,100 350,000 336,000
2,400 400,000 384,000
2,700 450,000 432,000
3,000 500,000 480,000
5,000 650,000 624,000
10,000 800,000 768,000

점자 명함 가격표


Tip 예비후보자 명함은 곧 선거운동이다

1) 사진은 후보자의 컨셉과 일치하면서도 힘차고 자연스러워야 한다.

명함형 홍보물의 사진이 벽보 사진과 같거나 정자세로 엄숙한 표정을 짓는 모습이 대부분이다. 거리에서 노골적인 비교가 가능한 명함의 디자인은 크기만 작을 뿐 벽보 포스터의 디자인 고민과 동일하다. 명함에서 앞면 전체나 최소한 반 이상이 후보자 사진으로 채워지기 때문에 사진이 주는 후보자 이미지는 거의 절대적이다. 따라서 시간에 따라 명함이 살아있는 홍보물이 되느냐 아니냐가 결정된다. 자신만의 특화된 컨셉트에 맞고 명함이라는 작은 홍보물의 특징을 강화하여 제작한다.



2) Body copy는 읽는 시간이 짧으므로 Head line과 Sub line을 눈에 띄게 작성하고 내용은 군더더기 없이 간결하게 핵심적인 내용만 담는다. 후보자의 고유의 칼라, 로고체, 캐리커춰 등을 사용하여 홍보물의 통일성을 살린다.


3) 레이아웃은 독특해야한다. 보통의 명함은 전면에 사진만 싣고 뒷면에 공약, 약력 등을 싣는다. 이러한 레이아웃은 지나치게 일반적이어서 유권자들이 보지 않는다.

유권자들이 앞면을 보고 버리지 않고 뒷면까지 읽게 하려면 참신한 레이아웃을 연구해야 한다. 앞서 말한 후보자 컨셉에 맞는 작은 아이디어가 필요하다.

*법적규정

(1) 명함 규격 : 길이 9cm 너비 5cm 이내

(2) 게재사항

예비후보자의 성명, 사진, 전화번호, 학력, 경력 기타 등 예비후보자의 홍보에 필요한 모든 사항

(3) 학력 기재 시 유의사항

명함에 기재하는 학력은 초?중등교육법 및 고등교육법에서 인정하는 정규학력과 이에 준하는 외국의 교육과정을 이수한 학력만 기재해야 한다. 정규학력은 졸업 또는 수료 당시의 학교명만을 기재하고(다만, 중퇴한 경우에는 수학기간을 함께 기재), 정규과정에 준하는 외국의 교육과정을 이수한 학력은 그 교육과정명과 수학기간 및 학위를 취득한 때의 취득학위명을 기재하여야 한다.

☞ 정규학력이 아닌 비학위 단기교양과정 등을 이수한 학력을 기재하는 경우 허위사실 공표죄로 처벌될 수 있다.

(4) 배부 방법

과거에는 예비후보자 이외에는 명함 배부를 할 수 없도록 되어 있었으나, 선거법 개정으로 예비후보자 뿐만 아니라 배우자(또는 직계 존?비속 중 신고된 1인)도 명함을 교부하면서 선거운동을 할 수 있도록 하였고, 예비후보자가 그와 함께 다는 자 중에서 지정한 1인은 명함을 교부할 수 있도록 하였다.

직접 대면하여 명함을 주는 이외의 다른 어떠한 방법으로도 줄 수 없다. 따라서 호별투입, 자동차 앞 유리 삽입 등은 불법이다.

한편, ①선박?여객자동차?열차?전동차?항공기의 안과 그 터미널 구내(지하철 역 구내 포함) 및 그 입구로부터 50미터 이내, ②병원?종교시설?극장의 내부와 그 입구로부터 50미터 이내, ③옥내 집회장소와 그 입구로부터 50미터 이내에서는 배부할 수 없다.



☞ 명함 아이디어 : 명함은 홍보물처럼 그 제작 횟수나 수량에 제한이 있는 것이 아니므로 적법한 방법과 범위 내에서라면 복수의 명함을 제작?사용해도 된다. 예를 들면 상업지대, 노동자, 서민, 남성용, 여성용, 젊은이용, 노인용 등 계층에 따라 다른 명함을 사용할 수도 있으며, 지역별로 차별화하여 그 지역의 민원 해법을 제시하는 명함을 사용할 수도 있다.

한편 인지도가 낮은 정치신인이라면 유명인사와 함께 찍은 명함을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명함 사진에 본인 얼굴만 넣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탈피할 필요가 있다.

예비후보자홍보물이란 예비후보자가 법정 선거운동이 시작되기 전에 자신을 알릴 수 있는 유일한 법정 홍보물이다.
국회의원선거에 설 연휴가 포함되어 있어 연휴 전 유권자의 집에 받아볼 수 있도록 방법을 간구하자.

선거 운동기간 중에 후보자가 제작하여 선관위에 납품하여 선관위에서 매 세대에 발송하는 책자형 선거공보와 달리 예비후보자 홍보물은 후보자가 제작을 하여 선관위에 검인을 받은 뒤에 직접 발송한다. 특히 정치신인의 경우 이 홍보물을 잘 활용한다면, 인지도 제고 및 선거 이슈 선점에 큰 도움을 얻을 수 있다.

한편, 명함의 경우 수시로 교체가 가능하지만 홍보물은 한꺼번에 보내야 하기 때문에 매우 신중하게 만들어야 한다. 예비후보 선거 기간 이전에 지역과 후보자 분석을 통해 자신의 메시지를 분명하게 담아야 한다. 적어도 1월 말까지는 예비후보자홍보물 초안이 준비되어 있어야 설 연휴 전에 발송을 할 수 있다. 지면은 8페이지 이하의 약 16절 사이즈로 단면 양면 2P 4P 8P 모두 가능하다. 비용에 따라 조율 할 수 있다. 02-2264-7839 제작 문의

특히 동시 선거의 특성상 예비후보자 홍보물만 각 세대 당 10여종이 넘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신선하고 산뜻한 아이디어가 필요하다. 현재 경선 6:1 의 후보자 관련 보도가 있다.

유권자가 지지후보를 결정할 때 후보자 이미지가 차지하는 비중은 더욱 커지고 있다. 또한 합동유세가 없어지는 등 선거캠페인 절차가 간소화되고, 후보자와 유권자의 직접접촉 기회가 줄어들면서 선거 홍보물은 합법적으로 후보자를 홍보하는 수단으로 그 중요성이 더욱 극대화되고 있다.

예비후보자 선거홍보물의 중요성은 첫째 정치신인으로서 세대의 1/10세대수에 후보가 직접 배달하는 인쇄매체이다. 요컨대 선거홍보물은 유권자들에게 후보자를 파악할 수 있는 기본적인 사전의 역할을 한다.

둘째, 무엇보다도 한 후보자의 완결된 메시지를 보여줄 수 있다는 점이다. TV나 라디오의 메시지 전달은 너무나 순간적이다. 신문광고의 메시지 전달은 한정된 지면으로 인해 단 하나의 메시지 전달에 효과적이다. 반면 선거홍보물은 후보자의 학경력, 출마의 변, 정치비전, 이념, 공약 등 다양한 내용을 자유로운 구성으로 만들어낼 수가 있다.

홍보물 발송 시기 및 대상자 선정을 전략적으로 마련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 발송 시기는 예비후보 등록 시부터 공식선거일 이전까지 가능하지만, 선거구도와 후보자의 상황에 따라 초기, 중기, 말기를 선택할 수 있다. 인지도가 낮은 정치신인은 초기에 발송할 경우 급격한 인지도 상승이 가능할 것이다. 반면에 인지도가 높은 후보이거나 현역인 경우에는 다른 후보자의 홍보물을 분석한 이후에 쟁점과 이슈를 만들어 보내는 것이 효과적이다.


▷ 개정선거법에 따르면 시군구에서 세대주 명단과 주소를 교부신청을 하면 받을 수도 있다. 하지만 발송 대상자가 전 가구의 1/10에 불과하므로, 사전에 여론조사 등을 통해 세대별, 직업별 등의 분류와 우호층, 부동층, 비우호층 등을 구분하는 것이 좋다. 또한 예비후보 등록이전에 지역 내 오피니언 리더 등의 명단을 풍부하게 수집해야 효과적인 발송이 가능하다. 따라서 평상시에 유권자 명부의 확보와 분류를 체계적으로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 타겟을 잘 선정하면 당선 가능성이 높아진다.

지방선거 투표율이 최근 50%가 넘지 않고 있다. 한 세대에 평균 2.5명의 유권자가 있다면 10분의 1세대에 발송하면 25%는 홍보물을 볼 수 있다. 홍보물 타켓을 반드시 투표를 하겠다는 세대와 정당을 지지하는 세대를 평소 조직을 통해 주소와 세대명을 입수하여 보낸다면 예비후보자 홍보물이 그 의미를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정확한 명단 입수가 잘 되지 않는다면 지지층이 높은 동네, 아파트단지별로 집중 투입하여야 할 것이다.

한편, 정당 후보자의 경우는 예비경선 운동의 일환으로 당원용 홍보물 발송이 별도 가능하다.



기초단체장 및 지방의원 예비후보자는 선거사무소 외부에 자신을 홍보하는 간판, 현판, 현수막을 부착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도 눈에 확 띄는 홍보물을 만들어 보십시오.



예비후보자의 선거사무소에는 간판, 현판, 현수막을 각 1개씩 붙일 수 있다. 간판현판 및 현수막의 규격은 공직선거관리규칙에서 정하고 있었지만 금번에 규정자체가 삭제되어 주변 상가에 방해가 되지 않는 범위 내 에서 건물에 따라 다양한 크기로 제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간판 등의 규격에 제한이 없어졌으므로 홍보효과의 극대화를 위해 현수막을 3매 첩부하는 것이 보다 효과적일 것입니다.


후보자의 선거사무소 현수막 3매를 크게 만들어 보십시오.

정치신인의 경우에는 현수막에 본인만의 사진을 넣지 마십시오. 유명인사와 함께 찍은 사진이 인지도 제고에 큰 도움이 됩니다.

모 후보는 유명한 연예인과 함께 찍은 사진을 현수막에 넣을 예정이랍니다.

호남의 경우에는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함께 찍은 사진이 좋겠지요.



한편, 예전에는 할 수 없었던 네온사인 등의 장식이 가능해졌으므로 밤에도 볼 수 있는 현수막을 만들어 보십시오.

그러면 유권자들이 아무래도 한 번은 더 보게 될 것입니다.

예비후보자의 선거운동 중 명함배부

예비후보자 명함배부(법 제60조의3, 규칙 제26조의2)

⑴ 명함규격 : 길이 9㎝ 너비 5㎝이내

⑵ 게재사항

㈎ 예비후보자의 성명?사진?전화번호?학력?경력 기타 홍보에 필요한 사항

㈏ 기타 예비후보자의 홍보에 필요한 사항은 예비후보자의 선거운동에 해당되는 내용이라 하더라도 게재할 수 있음.

㈐ 학력을 게재하는 경우에는 「초?중등교육법」 및 「고등교육법」에서 인정하는 정규학력과 이에 준하는 외국의 교육과정을 이수한 학력에 한함.

정규학력을 게재하는 경우에는 졸업 또는 수료당시의 학교명을 기재하여야 하고, 정규학력에 준하는 외국의 교육과정을 이수한 학력을 게재하는 때에는 그 교육과정명과 수학기간 및 취득학위명(취득한 경우에 한함)을 기재하여야 함.

학교를 중퇴한 경우에는 학교명에 수학기간을 함께 기재하여야 함.

㈒ 다른 예비후보자를 반대하거나 비방하는 내용을 게재하여서는 아니됨.


⑶ 배부시기

예비후보자등록이후부터 2006. 5. 17(선거기간개시일전일)까지

후보자등록이후부터 2006. 5. 30(선거일전일)까지도 명함배부 가능


⑷ 배부방법

예비후보자외에 예비후보자가 그와 함께 다니는 자 중에서 지정한 1인과 예비후보자의 배우자(배우자 대신 예비후보자가 그의 직계존?비속 중에서 신고한 1인을 포함)도 예비후보자의 명함을 직접 배부할 수 있음.

예비후보자와 그의 배우자는 명함을 배부하면서 예비후보자의 지지를 호소하는 말을 할 수 있음.

㈐ 예비후보자의 명함은 선거구민과 대면하여 직접 배부하는 외에 호별입?자동차 앞유리에 삽입하는 등의 방법으로 배부할 수 없음.

⑸ 배부금지장소

선박?여객자동차?열차?전동차?항공기의 안과 그 터미널구내(지하철역구내 포함)

병원?종교시설?극장의 안

⑹ 예비후보자의 배우자등의 신고 등

? 예비후보자는 명함을 줄 수 있는 그의 배우자 또는 직계존?비속을 관할선거구위원회에 신고하여야 함.

? 신고를 받은 관할선거구위원회는 지체없이 신분증명서를 교부하고, 예비후보자의 배우자 등은 교부된 신분증명서를 잘 보이도록 달고 선거운동을 하여야 함.


Name :    Memo : Pass :  



No
Subject
Name
Date
Hit
notice   명함활용_ 예비후보자 공보물 활용_교정중 VG 2006/03/30  2858
notice   후보자 동영상 브리핑 사례 VG 2006/04/22  2819
notice   동영상 홍보사례 목록 [1] VG 2006/04/18  2862
62    경북도지사 선거 4파전 윤곽 VG 2018/04/15  394
61    ‘동네 대통령’ 졸업하는 5인, 구청장을 말하다 VG 2018/04/15  384
60    행복은 ‘관계’순 VG 2018/04/10  427
59    다시 보는 정운영 칼럼. 1988.5 VG 2018/03/18  433
58    나는 진보인데 왜 보수의 말에 끌리는가? VG 2018/03/17  500
57    강원일보 언론사로서 선거후보자 독점 VG 2014/04/23  1851
56    10.28 재선거 선거지형 분석 (2009년 8월 28일) VG 2009/08/28  3860
55    리더에겐 '언론의 자유'가 없다-양병무 인간개발연구원장 VG 2008/05/28  4109
54    2012년 총선, 반신자유주의 정개개편이 유일의 희망이다 VG 2008/04/21  3959
53    시기별 홍보 문안 및 선거법 안내문안 VG 2006/03/29  2734
52    정당·후보자를 위한 선거사무안내서(안) VG 2006/03/18  2369
51    무조건 지원한다_ 선관위 홈 디자인 [1] VG 2006/04/14  2859
50    제18대 총선 후보자 선거홍보물 첩부· 발송 일정 VG 2008/03/17  5027
49    한 245 곳 공천 내정 완료 VG 2008/03/17  3359
48    한나라-민주 대진표, 14일 현재 92곳 확정 조남이 2008/03/15  3071
47    통합민주당 1차 공천 내정자 55명 확정 VG 2008/03/11  2614
46    손학규 대표는 현장에 있었다 VG 2008/02/16  2587
1 [2][3][4] Next
Copyright 1999-2020
광고사진, 동영상제작, 취재대행, 도록촬영, 출장촬영, 제품촬영, 스튜디오 비엔지 vg photo ::: :: 카메라가이드 :::::::
비엔지 100-013 중구 충무로3 가 24- 12 본고빌딩4,5,6 층
광고대행, 광고캠페인, 선거기획, 영상물제작, 취재대행, 카달록, 브로셔 인쇄 편집 일괄서비스
Tel 02-2264-7839 Fax 02-2264-7836
/ vg2660@chol.com
210-02-88932 통판번호 서울 중구 01470 _ 부가통신사업자번호. 체신청 2961
All Kinds Of Cameraworks_V&G Happy together GO1993
광고 게시 및 무인 등록 광고 스팸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개작허용